항공정보포털시스템 항공정보포털시스템

검색하기

검색하기

키워드


기사 분류별


날짜

~

국제항공

  • 제목 일본항공, 코로나 장기화 대비 3조원대 자금 조달 추진
  • 작성일 2021-09-13 09:00:00
  • 조회수 146
  • 첨부파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영향으로 경영난을 겪는 일본항공(JAL)이 3조원대의 자금 조달을 추진하고 있다.


9일 교도통신에 따르면 일본항공은 재무 기반을 강화하기 위해 이달 중 3천억엔(약 3조1천860억원) 규모의 신규 자금을 조달할 예정이다.


자금조달 방식으로는 일부가 자기자본으로 간주되는 후순위채 발행 등을 활용할 것으로 알려졌다. 
 

작년에도 공모증자 방식으로 약 1천800억엔을 마련한 일본항공은 올 6월 말 현재 자기자본비율이 42.4%로, 세계 주요 항공사 중에서도 재무 건전성은 높은 수준이다.

도쿄 하네다공항 주기장에 줄지어 있는 일본항공 여객기. [교도=연합뉴스 자료사진]


그러나 코로나19 유행이 진정되지 않아 국제·국내선 여객 수요가 정상 수준을 회복하는 데 오랜 시간이 걸릴 것으로 예상하고 가용할 수 있는 자금을 늘려 놓기로 했다.


일본항공은 이번에 조달하는 자금을 탈(脫)탄소화 대응 등 환경 대책을 추진하는 데도 사용할 예정이다.


일본항공은 코로나19 여파로 2020회계연도(2020년 4월~2021년 3월)에 연결결산 기준으로 2천866억엔(약 3조400억원)의 손실을 봤다.


올 2분기(4~6월)에도 579억엔(약 6천200억원)의 적자를 기록했다.


일본항공은 올 7월 좌석 이용률이 국제선에서 23.4%, 국내선에서 48.6%에 그치는 등 코로나19에 따른 여객 수요 침체로 고전하고 있다.


한편 일본 최대 항공사인 전일본공수(ANA)를 주력 계열사로 거느린 ANA홀딩스는 코로나19 위기 대응 자금으로 이미 약 3천억엔을 조달했다.


(도쿄=연합뉴스) 박세진 특파원 =parksj@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