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공정보포털시스템 항공정보포털시스템

검색하기

검색하기

키워드


기사 분류별


날짜

~

국내항공

  • 제목 부산시, 김해공항 국제 항공노선 신규취항 항공사업자 공모
  • 작성일 2024-05-31 06:00:00
  • 조회수 225
  • 첨부파일
9일∼6월12일, 부산발 중·장거리 노선 신규취항 유도 재정지원 공모
올해 공모 통해 지방공항 최초… 부산서 장거리 정기편 개설 성과 기대

부산시는 29일부터 다음 달 12일까지 ‘김해공항 국제항공노선 신규취항 항공사업자 공모’를 진행한다.


김해공항 국제선[이미지출처=아시아경제DB]

이번 공모는 재정지원을 통해 항공사들의 부산발 중·장거리 노선 신규취항을 유도하고자 마련됐다.

중거리 노선은 2500∼5000㎞ 미만이고, 장거리는 5000㎞ 이상이다.

공모 대상은 2024년 1월 1일 기준 과거 1년간 김해공항 미취항 노선 중, 취항일부터 6개월 이상 연속 운항하는 중·장거리 정기 여객노선과 연 4회 이상 운항하는 장거리 부정기 여객노선이다.

재정지원 규모는 ▲장거리의 경우 기준탑승률과 관계없이 운항 편당 정기편은 1000만원을, 부정기편은 2000만원을 지원하고 ▲중거리(정기편)의 경우 평균 탑승률이 기준탑승률인 80% 미만일 때만 운항 편당 500만원을 지원한다.

재정지원 예산은 총 10억원으로, 예산의 한도 내에서 지원한다. 평균 탑승률은 운항 기간의 전체 탑승객 수/공급 좌석 수로 산정한다.

올해 공모에서는 5000㎞ 이상 장거리 노선의 안정적인 운항을 지원해 가덕도신공항 개항에 대비하고자 지난해보다 지원 조건을 대폭 완화하고 지원금액을 인상했다.

장거리 정기편의 경우 기준탑승률(전년, 기준탑승률인 80% 미달 시 지원)과 관계없이 지원하며, 장거리 부정기편에 대해서는 전년 대비 지원액을 500만원 상향했다.

시는 지난주 부산∼자카르타, 부산∼발리 노선의 신규운수권이 항공사에 배분된 만큼 올해 공모를 통해 지방공항 최초로 부산에서 장거리 정기편이 개설되는 성과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국토교통부는 지난 5월 24일 항공교통심의위원회를 통해 부산∼자카르타노선 신규운수권을 진에어와 에어부산에 각각 주 4회, 주 3회씩, 부산∼발리 노선 신규운수권을 에어부산에 주 4회 배분했다.

신발제조, 해운 등 상용 여객 수요가 많았음에도 직항노선 개설이 가능한 운수권이 없어 항공편이 개설되지 못했던 부산발 인도네시아 노선이 신규운수권 배분으로 올 하반기 중에는 정기편이 개설될 것으로 전망된다.

박형준 시장은 “30여회 이상의 국토부 건의 등 우리 시의 갖은 노력을 통해 확보한 부산발 장거리 신규운수권에 더해 이번 재정지원 공모로 지역 상공계의 숙원이었던 부산발 최초 장거리 노선이 올해 중 개설될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인도네시아 노선을 시작으로 미주, 유럽을 연결하는 다양한 글로벌 항공 네트워크를 계속해서 확충해 ‘글로벌 허브도시’ 부산의 위상이 강화될 수 있게 하겠다”라고 말했다.


영남취재본부 김철우 기자 sooro97@asiae.co.kr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