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공정보포털시스템 항공정보포털시스템

검색하기

검색하기

키워드


기사 분류별


날짜

~

헤드라인뉴스

항공사, 운임 높은 프리미엄 화물에 눈돌린다

이미지

코로나19 여파로 항공산업의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는 가운데 항공사들이 수익성이 높은 특수화물 운송으로 매출 증가를 꾀하고 있다. 통상 항공 화물 비수기로 분류되는 3분기에도 특수 화물 수송으로 실적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28일 항공업계에 따르면 대한항공과 아시아나항공은 특수 화물 수송을 위해 관련 인프라 확충 등에 열을 올리고 있다.

인천공항, 제1여객터미널 장기주차장 부지(38만m2)에 랜드마크 복합단지 개발 !!!

이미지

대한민국의 관문 인천공항에 한국문화와 결합한 문화예술 체험시설, 쇼핑시설, 호텔 등 내·외국인 관광객을 유치할 수 있는 랜드마크 복합단지가 들어선다. 인천국제공항공사(사장 김경욱)는 부지 면적 약 38만m2에 달하는 인천공항 제1여객터미널 장기주차장 부지에 ′인천공항 랜드마크 복합단지(Landmark Complex)′를 조성해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대비한 미래 경쟁력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PCR검사 비싸서 여행 못한다…IATA ″항원검사도 인정해야″

이미지

25일 글로벌 항공사로 구성된 국제항공운송협회(IATA)가 4천700여명의 항공기 탑승객을 대상으로 진행한 설문조사에 따르면 대다수 탑승객은 코로나19 관련 복잡한 절차와 요구 사항이 여행 의지에 영향을 미친다고 응답했다. 응답자 70%는 PCR 검사 비용이 여행에 상당한 걸림돌이 되고 있다며 코로나19 음성 확인서 등의 서류 작업에 어려움을 겪는다고 했다.

보잉, 2년만에 흑자 전환 성공…매출도 44%↑

이미지

잇단 추락 참사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의 직격탄을 맞았던 미국 항공기 제조업체 보잉이 거의 2년 만의 흑자 전환에 성공했다. 보잉은 지난 2분기 5억6천700만달러(약 6천543억원)의 순이익을 기록했다고 28일(현지시간) 밝혔다. 이로써 보잉은 6분기 연속 적자 행진을 마감했다. 전년 동기에는 24억달러의 순손실을 냈다.

항공수요 늘었지만…대구지역 여행사 여전히 ′울상′

이미지

대구 항공수요가 1년새 30%이상 회복한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최근 5인 이상 사적 모임 금지가 비수도권으로 확대되면서 단체여행 매출에 의존하는 대구 여행사들은 지난해보다 더 심각한 매출 감소를 호소하고 있다. 28일 국토교통부 항공정보포털시스템에 따르면 올 6월 기준 대구공항에서 출발한 이용객은 9만3천125명으로 전년 동기 대비 34.6% 늘었다.

에어버스, 독일서 에어택시 시범 서비스 추진

이미지

독일이 에어택시 시범 서비스를 추진한다. 상용화 단계까지 많은 과제가 있지만, 도심에서 하늘로 이동하는 꿈에 한 걸음 가까워졌다. 28일(현지시간) 독일 매체 도나우쿠리어에 따르면 독일 바이에른주 만칭에서 에어택시 시험 비행이 진행됐다. 해당 에어택시는 항공기 제조사 에어버스가 만든 ‘시티에어버스’로, 에어버스는 수년 전부터 개발해 온 에어택시의 비행을 이날 선보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