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 2774 호] 2018년 2월 14일 수요일 메인으로 | 전체기사 | 일일운항현황 | 독자투고 | 지난호 | 뉴스홈
  • 제목 태안에 드론 활주로 짓고, 드론레이싱 유치..증강현실 플랫폼도 추진
  • 작성일 2018-02-14 09:00:00
  • 조회수 231
  • 첨부파일
New Template

충남도 전경./충남도 제공.


국내 최초 무선조종 테마파크인 '태안 UV랜드' 조성 사업이 시작된다.


재난·재해 등 위급 상황을 드론으로 실시간 전달하는 시스템 구축에 나서고, 부동산 거래 전자계약 활성화를 위해서도 행정력을 집중한다.


충남도는 이 같은 내용을 골자로 한 '2018년 토지행정 운영계획'을 마련, 중점 추진한다고 13일 밝혔다.


도에 따르면 올해 토지행정 비전은 '도민이 행복한 지적 기반 공간 정보의 통합 제공과 신기술 육성'이다.


6대 목표는 △부동산 시장 안정화 △신뢰받는 지적 관리 △부동산·도로명 서비스 강화 △공간정보 융·복합 서비스 △디지털 지적 구축 △드론 접목 고품질 행정혁신이다.


주요 신규 시책은 △위치기반 증강현실(AR) 플랫폼 구축 △부동산 거래 전자계약 활성화 △드론 영상 실시간 중계 시스템 구축 △임야도 내 공유지 도로 등록 전환 추진 △태안 UV랜드 조성 사업 추진 △주소 기반 위치 표시 체계로 안전 충남 구현 등이다.


이 중 태안 UV랜드 조성 사업은 태안 기업도시 첨단복합단지 내 11만 6000㎡의 부지에 95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 무인비행기 전용 활주로와 교육·체험시설을 설치하고, 에어쇼나 드론 레이싱 전국대회를 유치한다는 계획이다. 도는 올해 상반기 중 기본 및 실시설계를 착수하고, 연내 공사를 시작할 방침이다.


위치기반 증강현실(AR) 플랫폼 구축은 사물인터넷과 인공지능 기술 등 4차 산업혁명 주요 기술과 토지·부동산 빅데이터를 연계해 최적의 위치(지적도) 기반 콘텐츠를 개발하고, 신기술 공동 활용 체계를 마련하는 사업이다. 연내 도는 위치기반 증강현실 기본계획을 수립한 뒤, 애플리케이션을 구축하고, 향후 ICT 기술 공동 활용 기반 마련을 위한 플랫폼을 마련할 예정이다.


드론 영상 실시간 중계 시스템은 재난·재해 등 위급 상황 시 현장 상황을 신속히 전달해 지휘 통제 및 현장 대응력을 강화하기 위해 구축을 추진키로 했다.


이와 함께 도는 △건전한 부동산 중개업자 지도·육성 △부동산 실거래 신고 제도 정착 △창의적 인재 육성을 위한 지적인 역량 강화 △국가유공자·장애인 등 지적측량 수수료 감면 △부동산정보시스템 활용 주민 교육 △도로명주소 활용 활성화 홍보 △지명 정비와 지명위원회 운영 △도로와 지하시설물 통합 구축 △도민이 참여하는 지적재조사 사업 △격렬비열도 통합기준점 관리 기반 조성 △항공사진을 활용한 지적 측량 성과 검사 방안 도입 등 55개 세부 사업도 중점 추진한다.


내포=유희성 기자 jdyhs@

Copyright by 중도일보 Co.,Ltd. All Rights Reserved 

 
본 메일은 회원가입시 제공해 주신 정보에 의해 발송되는 발신전용 메일입니다.
이 메일은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및 시행규칙'을 준수합니다.
회원님의 메일 수신동의 여부를 확인해 본 결과 수신에 동의하셨기에 본 메일이 발송되었습니다.
더 이상 수신을 원치 않으시면 [회원정보]를 수정해주시기 바랍니다.
Copyrightⓒ2017 한국항공협회.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