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공정보포털시스템 항공정보포털시스템

검색하기

검색하기

키워드


기사 분류별


날짜

~

국내항공

  • 제목 “비행기에서 VR 즐긴다”···KT·진에어·한진정보통신, 기내 VR 도입 위해 맞손
  • 작성일 2020-08-07 09:00:00
  • 조회수 207
  • 첨부파일
하반기 국제선 중심 순차 적용


KT 모델들이 기내에서 ‘슈퍼 VR’을 활용해 실감 미디어 콘텐츠를 즐기고 있다. 6일 KT·진에어·한진정보통신은 ‘KT 슈퍼 VR 기반 기내 실감형 서비스 도입을 위한 업무 협약’을 맺었다./사진제공=KT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대한 우려가 계속되며 항공 산업이 어려움에 처한 가운데 통신업계와 항공업계가 실감미디어 기반의 기내 엔터테인먼트를 제공하며 항공 산업 혁신에 나선다.

KT는 진에어(272450), 한진정보통신과 가상현실(VR) 서비스 ‘슈퍼 VR’ 기반의 기내 실감형 서비스 도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6일 밝혔다. 3사는 항공 안전 및 보안 등 특수한 기내 환경에 최적화된 VR 서비스를 개발할 예정이다.

서비스는 하반기부터 국제선 노선을 중심으로 순차 적용될 예정으로, 진에어 탑승객들은 개인형 VR 헤드셋을 대여해 최신 영화를 초고화질로 감상하고, 여행과 스포츠 등 다양한 장르의 360도 VR 영상도 시청할 수 있다.

VR 서비스 이용 중에 기내 안내방송이 나올 경우 VR 화면에 반영되고, 비상상황 시 서비스를 통제할 수 있는 등 편의성과 안전성도 확보했다.

이번 제휴를 계기로 저비용항공사에도 VR 헤드셋 등으로 새로운 고객 경험을 제공하는 서비스 혁신이 확대될 것으로 KT는 기대했다.

강국현 KT 커스터머부문장은 “비행기로 이동 중에도 VR 서비스를 즐기는 새로운 경험이 가능해졌다”며 “앞으로도 많은 고객이 시공간 제약 없이 편안하게 VR 서비스를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상품을 개발하고 제휴 사업을 다각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백주원기자 jwpaik@sedaily.com

Copyright ⓒ 서울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