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공정보포털시스템 항공정보포털시스템

검색하기

검색하기

키워드


기사 분류별


날짜

~

국제항공

  • 제목 ′저가항공 개척′ 허브 켈러허 사우스웨스트항공 창립자 별세
  • 작성일 2019-01-04 13:22:00
  • 조회수 210
  • 첨부파일

미국 메이저 항공사인 사우스웨스트항공 공동창립자인 허버트 D.켈러허 명예회장이 3일(현지시간) 87세를 일기로 별세했다고 CNBC가 이날 보도했다.


허브 켈러허로 불린 그는 글로벌 항공업계에 꼭 필요한 서비스만 제공하면서 낮은 요금을 도입한 '저가항공의 개척자'로 통한다.


뉴저지 출신 변호사인 켈러허는 1967년 파일럿인 롤린 킹과 함께 사우스웨스트항공을 설립해 1971년 텍사스에서 단거리 운항을 시작했다. 


사우스웨스트는 기내식 서비스를 과감히 없애고 승객들에게 땅콩만 주는 실험을 시도했다. '사우스웨스트의 미친 레시피, 땅콩!'이란 책도 펴냈다.
 
이름처럼 미 남서부 지역을 주로 운항한 사우스웨스트가 불필요한 서비스를 줄이는 혁신을 시도함으로써 항공업계에 비즈니스맨을 위한 중저가 운항 트렌드가 자리 잡는 계기가 됐다.


사우스웨스트는 "허브는 개척자이자 혁신가였다. 그의 비전은 상업비행을 혁신하고 하늘을 민주화한 것과 같았다"라고 평했다.


켈러허의 초창기 회사 모토는 '낮은 요금, 숨길 게 없는 요금, 투명한 요금'이었다.


사우스웨스트는 중저가 전략으로 사세를 확장해 작년 9월 기준 5만8천 명의 직원과 4천여 곳의 취항지를 둔 거대 항공사가 됐다.


켈러허는 1978년부터 2008년까지 30년간 사우스웨스트 회장직을 맡았다.


허버트 켈러허 사우스웨스트항공 명예회장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옥철 특파원 =oakchul@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